도봉구 보건소

정보마당

건강소식 내용 상세보기로 제목,담당부서,등록일,조회수,첨부파일을(를) 보여줍니다.
제목 성인 여자가 꼭 섭취해야할 12가지 식품1
담당부서 지역보건과 등록일 2007.07.20 [수정일 : 2009.03.06]
조회수 5520

성인 여자가 꼭 먹어야할 12가지 식품




모든 성인 여성들이 안고 있는 식생활에 대한 고민을 해결하는 데는 여자가 꼭 먹어야 할 12가지 음식은 비만에 걸리게 하지 않고 충분한 영양을 제공하는데 있다. 여기에 소개되는 키위, 쇠고기, 김, 오이 등 우리 주변에서 흔히 구할 수 있는 식 재료들을 제대로 요리해서 먹는 것이 바로 다이어트와 아름다워지는 비결임을 보여주고 있다. 고민하는 현대 여성들에게 유용한 정보다. 12가지 음식재료 별로 영양소와 효능, 보관 및 요리법까지 자세히 설명하였기 때문에 식단을 준비할 때 참고하기 바란다.




1. 키 위

키위에는 모발 건강에 좋은 아미노산, 판토텐산, 엽산, 티로신 등이 들어있다. 또, 흑색 입자의 구리, 철과 같은 무기질과 미용효과를 갖고 있는 마그네슘도 들어 있어 미용 과일이라 할 만하다. 또 비타민 C, E, K와 풍부한 섬유소를 함유하고 있는 저지방 식품으로 다이어트와 미용에 특별한 효능이 있다. 키위는 벌레가 잘 생기지 않는 특성으로 인해 농약을 사용하지 않는 것도 건강식품으로 각광 받는 이유 중 하나다.




2. 모 과

모과를 많이 먹으면 간과 위가 편안해지고 혈관이 굳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또 바이러스에 대한 저항력이 생기고 노화방지 및 피부보양 효과도 있으며 체력도 보강된다. 여성의 경우에는 특히 모과 효소가 유선 발육을 촉진시키기 때문에 가슴을 풍만하게 만들어주는 효과가 있다. 껍질에 두 번째 붉은 반점이 나타났을 때 구입하여 얇게 썰어 말린 다음 차로 끓여 먹는다.




3. 대 추

여러 과실 중 노화를 방지하는 비타민P의 함량이 가장 많다. 우리 몸에 피를 보충해 주는 작용도 하기 때문에 월경으로 빈혈에 걸리기 쉬운 여성을 위한 식품이라 할 수 있다. 우울증이 있는 여성의 경우엔 대추와 감초, 보리를 함께 끓여 먹으면 마음을 안정시켜준다. 대추는 물에 끓여먹는 것이 가장 좋은 조리법이다. 단, 대추의 당분이 충치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적당량만 먹고 양치하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







4. 쇠고기

많은 여성들이 불포화 지방산의 함량이 높아서 쇠고기를 꺼린다. 하지만 쇠고기 살코기의 지방 함량은 돼지고기의 5분의 1에 불과하며 콜레스테롤 함량도 낮다. 이런 점에서 다이어트 중인 여성에게 쇠고기는 최상의 건강식품이다. 쇠고기에 들어있는 엽산은 피부가 아름다운 색과 탄력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준다. 국을 끓여 먹으면 얼굴과 다리가 붓는 것을 치료할 수 있으며 만성설사에도 좋다.




5. 대 두

대두에 함유된 사포닌은 인체 노화를 방지하고 레시틴 성분은 혈관벽의 콜레스테롤을 제거하며, 피니톨 성분은 당뇨병 치료에 효과가 있다. 철분, 이소플라본 등은 여성의 갱년기 증상 완화와 암 예방에도 좋다. 특히, 토코페롤이 풍부하게 들어 있어 피로를 풀어주는 효과도 있다. 대두는 에스트론과 유사한 성분이 들어있어 성장기 여성의 유방조직 발육에 좋으며 성장기 이후에는 유방 건강에도 유익하다. 사포닌은 지방 분해를 돕지만 요오드를 방출시켜 갑상선 기능을 저하시키기 때문에 김과 함께 먹는 것이 좋고 콩으로 가공된 두부, 된장, 청국장 등은 가장 완벽한 건강식품이다.




6. 현 미

현미는 쌀 속의 지방, 탄수화물, 단백질 등의 영양소가 95% 이상이 쌀겨(미강)와 쌀눈(배아)에 집중 되어 있으나 백미는 이러한 영양소가 모두 떨어져 나간 죽은 쌀로 현미에 비해 영양소가 5%정도 밖에 남아 있지 않다. 따라서 현미 한 그릇이 백미 19그릇을 먹는것과 동일한 효과가 있다. 현미는 단백질, 탄수화물, 미네랄, 아미노산, 칼슘, 각종 비타민B군 등 필수양양소 22종이 풍부하게 들어있으며, 특히 식이섬유의 함유량이 백미보다 월등히 높아 균형있는 영양 섭취가 가능하다. (백미 대비 비타민E는 4배, 칼슘은 8배) 또한 현미속에는 옥타코사놀이 함유되어있어 체내의 콜레스트롤을 감소시키고, 몸의 피로를 회복시켜주는 글리코겐을 증가시킨다. 현미속의 토코트리에놀은 토코페롤보다 혈관에 대한 항산화작용이 40배정도 강하고 다량의 식이 섬유가 들어있어 만성변비나 숙변제거, 성인병의 예방에 좋다.




자료담당부서

  • 자료담당부서

    보건위생과 

  • TEL

    02-2091-4438

  • 최종수정일

    2009-03-06

홈페이지 정보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페이지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의견남기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