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소식

> 정보마당 > 건강소식

건강소식 내용 상세보기로 제목,담당부서,등록일,조회수,첨부파일을(를) 보여줍니다.
제목 전신질환 알수있는 '눈'
담당부서 지역보건과 등록일 2005.06.09 [수정일 : 2009.03.06]
조회수 4663

갑자기 시력 떨어지면 뇌 이상 우려

눈은 여러 전신질환의 특징적인 증상을 나타낼 수 있다. 전신질환이 발견되기 전에 눈에 먼저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따라서 전신질환을 발견하는데 눈이 중요한 단서를 제공하기도 한다.

당뇨병은 이같은 경우의 대표적인 질환이다. 대개 당뇨를 앓는 기간이 길수록 당뇨망막증이 생길 가능성이 높다. 정기 검진에서 눈의 망막에 특징적인 당뇨성 변화가 나타나 당뇨가 발견되는 경우도 있다. 당뇨에 의한 신경마비로 눈을 움직이는 근육이 마비되어 복시가 생겨 안과를 찾았다가 당뇨임을 알게 되는 경우도 있다.

고혈압은 눈의 망막에 변화를 준다. 가벼운 단계에서는 망막동맥이 가늘어지고 경화성 변화를 보이는 정도지만 심하면 시신경이 붓고 시력이 떨어진다.

망막혈관이 높은 혈압을 견디지 못하고 터지거나 막혀서 출혈을 일으키기도 하고 시력을 감퇴시키기도 한다. 눈에 피를 공급하는 망막동맥이나 망막정맥이 막혀 영구적인 시력감소를 일으키는 주된 원인이다.

백혈병 등 혈액질환이 있으면 시력이 떨어지며 망막에 출혈을 일으키고 불규칙한 백색 점들이 나타난다. 최근 한 중학생이 며칠 전부터 칠판이 잘 보이지 않는다며 내원한 적이 있었다. 시력감소 외에는 별 증상이 없었는데 정밀검사 결과 망막에 이상이 발견되어 혈액검사를 해보니 백혈구수가 크게 증가되어 있는 백혈병으로 확진됐다.

[문화일보에서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이전글 공공의 적! 구취~
다음글 만성질환자들 건강한 여름나기

자료담당부서

  • 자료담당부서

    보건위생과 주혜선

  • TEL

    02-2091-4454

  • 최종수정일

    2009-03-06

홈페이지 정보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페이지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의견남기기 바로가기
닫기